로그인 회원가입 홈으로 contact us 사이트맵
산타축제
제목 2018년 분천산타마을 개장식 날짜 2018.12.26 13:16
글쓴이 운영자 조회 324

KakaoTalk_20181222_191757295.jpg
 
KakaoTalk_20181222_191758330.jpg
 
KakaoTalk_20181222_191759270.jpg
 
KakaoTalk_20181222_191800164.jpg
 
KakaoTalk_20181222_191800979.jpg
 
KakaoTalk_20181225_171458786.jpg
 
KakaoTalk_20181225_171501405.jpg
 
KakaoTalk_20181225_171503440.jpg
 
KakaoTalk_20181225_171506241.jpg
 
KakaoTalk_20181225_171508841.jpg
 
KakaoTalk_20181225_171511509.jpg
 

 
KakaoTalk_20181222_171747768.jpg
 
KakaoTalk_20181222_171748503.jpg
 
KakaoTalk_20181222_171749140.jpg
 
KakaoTalk_20181222_171749713.jpg
 
KakaoTalk_20181222_171750220.jpg
 
KakaoTalk_20181222_171751574.jpg
 
KakaoTalk_20181222_171752164.jpg
 
KakaoTalk_20181222_171752839.jpg
 
KakaoTalk_20181222_171753495.jpg
 
KakaoTalk_20181222_171754876.jpg
 
  2018년 분천산타마을 개장식이 12월 22일 있었습니다.

 국제산타클로스협회 한국지부 회장 (남철희)이 경상북도 지사가 초청되어 개장식 커팅과 인사말이 있었습니다.


                                 인사말

국제산타클로스협회 한국지부 회장 남철희 입니다.

저희 협회는 1700년 전 산타클로스가 살아계셨을 때 소외된 이웃에 베풀었든 자선과 사랑의 정신을 전파하는 운동을 펼침으로서

이 세상에 전쟁과 테러 등 폭력이 사라지고 평화가 오기를 갈망하며 전세계적으로 사랑과 평화의 운동을 벌리고 있는 국제단체입니다.  

이 세상 영원히 존재하는 것은 없습니다. 사람은 언젠가는 죽고 모든 것은 지나가고 지나간 것은 모두 잊혀지지만

사랑은 영원하고 사랑을 베푼 산타클로스 같은 고귀한 사람의 이름은 남습니다.

사랑만이 사람간의 갈등을 해소할 수 있고 사랑하고 사랑을 받음으로

인간이 존귀해지고 인간으로서의 정체성을 가질 수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돈과 권력을 원하지만 산타클로스처럼 이웃을 위해 사는 사람들도 늘고 있습니다.

어렵게 번 수십 조 재산 95% ,97%를 기꺼이 기부하고 있는

빌게이츠 워랜 버핏 저커버거 같은 많은 사람들이 이 시대의 산타크로스로 부활하고 있습니다.

일면식도 없는 일본의 어느 사람을 전철역에서 구하려다 자신을 던진 이수현 같은 사람이 있습니다.

의사로서 음악가로서 이 땅에서 얼마든지 잘 살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먼 아프리카 수단에서

가난한 이웃에게 자신을 온전히 바치신 이태석 신부님 같은 산타클로스가 있습니다.


분천의 산타마을 개막식에서 인사말을 하게 되어 영광입니다.

분천의 산타마을이 더욱 성숙하여 봉화군에 산타클로스의 사랑과 평화의 기치를 내 거는

사랑의 산타마을이 들어서는 출발점이 되기를 바랍니다.

오직 먹고 마시고 떠들석한 소비의 마을이 아니라 봉화의 자연만큼 이 지역 사람 인심만큼

이웃과 같이 나누는 사랑과 인정이 넘치는 아름다운 산타마을이 되기를 바랍니다.

이 마을을 다녀간 사람들이 세상풍파에 외롭고 지치고 상처받았을 때

다시 이 마을에 찿아와서 심신이 치유 되고 위로받는

어머니의 품 같고 고향 같은 넉넉한 산타마을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또한 사랑의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전국 방방곡곡에 더 나아가 세계 곳곳에서 사랑의 전도사가 되기를 바랍니다.

이 산타마을이 4계절 산타마을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되는

세계에 유일한 사랑과 평화의 마을이 되도록 저희 협회도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이 산타마을이 계속 이어지도록 애쓰신 봉화군민 여러분과 봉화 군수님과 관계 직원 여러분.

그리고 경상북도 지사님과 코레일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존경과 감사를 보냅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등록
목록 쓰기